default_top_notch
ad37
default_setNet1_2

진보당 평택위원회, 평택교육지청 앞 ‘고1 수업료 반환’ 1인시위

김양현 위원장, “고교 무상교육의 취지와 맞지 않다”

기사승인 2020.07.30  18:43:12

공유
default_news_ad1
   
▲ 1인시위를 하는 김양현 위원장. ⓒ뉴스Q

진보당 평택시지역위원회(위원장 김양현)는 29일 평택역과 평택교육지원청 앞에서 ‘고1 수업료 반환을 위한 1인시위’를 진행했다.

이날 1인시위에는 진보당 평택시지역위원회 김양현 위원장, 김현래 사무국장 등이 함께 했다.

김양현 위원장은 “고1 학생들만 수업료를 받는 것은 고교 무상교육의 취지와 맞지 않다”며 “무상교육의 취지를 살리기 위해서라도 고교 1학년 수업료 감면을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현래 사무국장은 “코로나로 인해서 대면 수업도 진행하지 못했는데, 왜 수업료를 반환하지 못 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반환을 강하게 촉구했다.

경기도 고교 1학년 학생들은 올 1분기 수업료 34만원과 학교운영비 7만원을 합쳐 약 41만원을 납부했다.

이날 진보당 경기도당(위원장 신건수)은 경기도 모든 시군지역위원회에서 시민사회단체들과 함께 각 시군 교육지원청 앞 1인시위 및 기자회견 등 촉구 캠페인을 전개했다.

앞서 진보당 경기도당은 29일 경기도교육청 현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정 교육감에게 ‘고1 무상교육 조기 실시 및 수업료 감면’을 촉구한 바 있다.

 

장명구 기자 news@newsq.kr

<저작권자 © 뉴스Q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